올린이 : 조합원 조회수: 90 2018-04-29 13:40:52
공장 체련대회답게 해보자.

다칠것 같으면 등산도 다치기 마련이다.
항상 동네뒤산 산책만 하다가 온다.
그리고 대충 상품권 몇장 풀면,식당잡고,하면 다 끝나는 줄 알고 있다.
한번 직원들이 체련대회를 어떻게 했으면 하는지 물어보기라도 했는가?
항상 작년했던것 복사해서 붙여넣기 하지 않는가.좀 변하자.
항상 열린 마인드외 창의적 발상으로 어떻게 하면 일에 지친 직원들의 마음을
시원케 해줄까 고민한번 해보면 방법은 여러가지인데.. 여전히..직원들말은 안 듣는다.
이제 동네뒤산도 그만 울거먹을때 되었다. 좀 더 전향적인 자세로 임하길 바란다.




1/65, 총 게시물 : 1286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다운 조회수
회원정보 갱신 조합원 2016-03-06 0 252
공 모 조합원 2013-10-21 0 550
조합단합대회실시 조합원 2013-06-18 0 439
조합 야유회 실시 문체부장 2012-06-01 0 710
1282 궁금하면 조합원에게 물어보라 조합원 2018-04-29 0 117
1281 거짓보고유발자를 즉각 조치하라. 조합원 2018-04-29 0 101
공장 체련대회답게 해보자. 조합원 2018-04-29 0 91
1279 공장정상화 답은 있다. 조합원 2018-04-29 0 97
1278 나쁜놈,몹쓸놈 듣거라 조합원 2018-04-29 0 92
1277 제9차 임금협상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정책부장 2018-04-26 0 108
1276 제8차 임금협상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정책부장 2018-04-17 0 100
1275 제7차 임금협상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정책부장 2018-03-28 0 173
1274 대림의 갑질은 끝이 없다. 조합원 2018-03-22 0 148
1273 제6차 임금협상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정책부장 2018-03-21 0 117
1272 제5차 임금혐상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정책부장 2018-03-14 0 135
1271 4차 임금교섭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정책부장 2018-03-09 0 111
1270 제3차 임금협상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정책부장 2018-02-27 0 118
1269 적자  운운하지  마라 조합원 2018-02-27 0 136
1268 벙어리 조합원 2018-02-23 0 142
1267 벙어리와 허수아비 조합원 2018-02-23 0 153

[1] [2] [3] [4] [5] [6] [7] [8] [9] [10] > [end]
이름 제목 내용